자총 충주시지회 엄정면분회, 한국전쟁 참전용사 삼계탕 대접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참전용사 20여 명에 삼계탕 전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6/16 [15:35]

자총 충주시지회 엄정면분회, 한국전쟁 참전용사 삼계탕 대접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참전용사 20여 명에 삼계탕 전달

충주신문 | 입력 : 2020/06/16 [15:35]

 

 

자유총연맹 충주시지회 엄정면분회(분회장 김영래)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6월 16일 지역 내 한국전쟁 참전용사 20여 명에게 삼계탕을 대접했다.

 

자총 충주시지회 엄정면분회는 매년 참전용사는 관내 식당에 초대해 삼계탕을 대접했지만, 올해는 코로나로 모임을 가질 수 없어 회원들이 직접 참전용사 가정을 방문해 삼계탕을 전하며 안부를 물었다.

 

삼계탕을 전달받은 한 참전용사는 “아직까지 우리를 잊지 않고 이렇게 찾아주어 정말 감사할 따름”이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김영래 분회장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추념 행사를 하지 못해 안타깝다”며, “앞으로도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도록 목숨을 걸고 싸우신 참전용사와 그 유족들을 더욱 관심을 갖고 살피겠다”고 말했다.

 

한편, 엄정면분회는 나라사랑과 이웃사랑의 본보기로 참전용사를 위한 식사나눔, 안보교육 참여, 호국유적지 견학, 반공지사 추념행사 등을 전개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 “나무 수형 바로잡아 아름다운거리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