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지역 곳곳, 취약계층 시원한 여름나기 선풍기 지원

교현안림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동량면새마을협의회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6/22 [14:49]

충주지역 곳곳, 취약계층 시원한 여름나기 선풍기 지원

교현안림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동량면새마을협의회

충주신문 | 입력 : 2020/06/22 [14:49]

 

충주지역 곳곳에서 취약계층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선풍기 나눔행사가 이어지고 있다.

 

▲ 충주시 교현안림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 충주신문

 

충주시 교현안림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서원복)는 6월 18일 폭염에 취약한 노인가구에 시원한 여름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90만 원 상당의 선풍기 20대를 전달했다.

 

교현안림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경로당 등 무더위 쉼터가 잠정 폐쇄되면서 더위에 취약한 노인들의 시원한 여름나기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선풍기를 지원하게 됐다고 밝혔다.

 

서원복 위원장은 “6월 초부터 30℃ 안팎을 넘나드는 더위가 시작되고, 기상청 예보에 의하면 어느 해보다 덥고 긴 여름이 될 거라는 소식을 접했다”며 “선풍기 지원 사업을 통해 어르신들이 조금이나마 더위를 피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사업은 고액기부자 성금으로 마련된 40여만 원의 사업비에 교현안림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이 보태져 그 뜻을 더했다.

 

▲ 충주시 동량면새마을협의회  © 충주신문

 

같은 날 동량면새마을협의회(회장 김병열, 박미자)에서도 지역 내 에너지 취약계층 24가구에 선풍기를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선풍기는 새마을협의회 회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으로 마련되었으며, 여름철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노인, 장애인, 어린이 등 취약계층에 지원했다.

 

김병열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무더위 쉼터로 운영되던 경로당이 폐쇄됨에 따라 폭염에 노출된 취약계층이 조금이라도 시원한 여름을 보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 “나무 수형 바로잡아 아름다운거리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