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폭염대비 취약계층 건강관리서비스 지원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비대면으로 취약계층 가정 건강관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8/25 [13:33]

충주시, 폭염대비 취약계층 건강관리서비스 지원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비대면으로 취약계층 가정 건강관리

충주신문 | 입력 : 2020/08/25 [13:33]

 

충주시는 장마 이후 폭염이 시작되면서 폭염과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저소득 취약계층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전화상담 및 비대면으로 취약계층 건강관리에 나선다.

 

시는 폭염에 대비해 오는 9월 말까지 방문 건강관리 전문 인력 및 재난 도우미를 활용해 홀몸노인 및 거동불편자 등 재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전화를 이용한 건강 상태를 체크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방문 건강관리사들이 무더위 예방수칙을 홍보하는 한편 온열 질환별 대처요령도 안내하며, 응급상황을 대비해 119 연계 및 대상자 친지와 연계할 수 있도록 비상 연락망 체계도 구축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에서 무더위 쉼터 사용이 중단됨에 따라 폭염에 노출되어 있는 취약계층 및 재가 장애인들이 힘든 여름을 보내고 있다”며, “건강관리 전문 인력과 재난도우미를 활용한 폭염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보건소에 등록된 취약계층 4,617명에게 폭염 대비 지원 물품(보냉백 및 쿨패치)을 비대면으로 방문 제공해 폭염 극복에 도움을 주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가을 첫사과 ‘홍로’ 수확 한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