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내가 누군지 알아?” 폭언·폭력 등 강력 대응

타 민원인 2차 피해 예방, 경찰서와 연계 실시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9/01 [15:59]

충주시, “내가 누군지 알아?” 폭언·폭력 등 강력 대응

타 민원인 2차 피해 예방, 경찰서와 연계 실시

충주신문 | 입력 : 2020/09/01 [15:59]

 

 

충주시는 8월 28일 시청 1층 민원봉사과에서 민원업무처리 중 발생할 수 있는 폭언·폭력 등 특이 민원 발생상황을 대비한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한 이날 훈련은 민원담당 공무원, 청원경찰, 충주경찰서 경찰 등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이뤄졌다.

 

이날 훈련은 민원인의 갑작스러운 폭언 및 폭력 발생상황에 대비해 민원담당 공무원의 현장 대응능력을 향상시키고 안전한 근무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계획됐다.

 

훈련에서는 비상벨 호출 등 초기상황 대처반과 타 민원인의 2차 피해 예방을 위한 민원인 대피유도반, 피해공무원 구조반 등을 편성해 운영했다.

 

특히, 민원실 내 폭언·폭력 민원이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초기 단계에 청원경찰이 상황 악화를 방지하고, 민원실에 설치된 비상벨을 호출하면 경찰관이 출동해 가해 민원인을 신속히 제압하는 실제상황을 연출하는 등 민·관·경 합동훈련으로 모의훈련 효과를 극대화했다.

 

이정애 민원봉사과장은 “현재 시청을 비롯한 25개 읍·면·동 민원실에는 객관적인 피해 상황을 기록하기 위한 CCTV와 가까운 지구대와 직접 연결된 비상벨을 설치하는 등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훈련을 통해 폭언·폭력 등 민원실 내 위협적인 비상 상황에 대해 담당공무원들의 대응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로 말했다.

 

한편 이번 모의훈련은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최소인원이 참여,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실시됐으며, 충주시 공식 유튜브인 ‘충TV’ 홍보영상을 병행 촬영하여 훈련내용을 효과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가을 첫사과 ‘홍로’ 수확 한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