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위담, 충주시에 수재의연금 1000만원 기탁

오는 11월 중부권통합의학센터 준공 예정, 양한방 장점 접목 치료 서비스 제공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9/01 [16:03]

(재)위담, 충주시에 수재의연금 1000만원 기탁

오는 11월 중부권통합의학센터 준공 예정, 양한방 장점 접목 치료 서비스 제공

충주신문 | 입력 : 2020/09/01 [16:03]

 

 

재단법인 위담(이사장 최서형)은 8월 28일 충주시를 방문해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수재민 돕기 성금으로 1,000만 원을 기탁했다.

 

서울 강남구에 소재한 (재)위담은 2017년 12월 충주시와 중부권통합의학센터(가칭) 위·수탁 협약을 체결한 병원으로 전국 7개 지역에서 병원을 운영 중이며 양·한방 상호 보완 발전 방안 연구를 통해 한국형 통합의학을 선도하고 있다.

 

최서형 이사장은 “집중호우로 많은 피해를 입은 충주시민들이 어려운 시간을 이겨내는 데 위로가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기탁하게 됐다”며 “조속히 피해가 복구되어 시민들이 다시 일상생활로 돌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어려운 시기에 피해 주민을 위해 성금을 기탁해주신 최서형 이사장님께 감사드린다”며 “호우피해를 신속하게 복구하여 생활이 안정되도록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권통합의학센터(가칭)는 충주시 수안보면 옛 수안보야구장 부지에 지상 3층 140병상 규모로 오는 11월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통합치료클리닉, 통합치유센터, 교육 및 연구시설 등의 기능을 갖춘 차별화된 치유시설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신근회, 소외계층 상품권 기탁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