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추석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 특별 안전점검

민·관 합동 점검단 구성, 행정안전부 표본점검 등 실시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9/11 [10:38]

충주시, 추석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 특별 안전점검

민·관 합동 점검단 구성, 행정안전부 표본점검 등 실시

충주신문 | 입력 : 2020/09/11 [10:38]

 

 

충주시는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전통시장 등 다중이용시설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 중이다.

 

이번 점검은 추석 명절을 대비해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를 집중 확인·점검해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재난발생을 예방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점검대상은 전통시장, 대형마트 등 판매시설 3개소, 영화관 등 문화 시설 2개소, 공용버스터미널, 충주호관광선 등 총 11개소이다.

 

충주시는 건축, 가스분야 민간전문가와 충주소방서 등으로 구성된 민·관 합동 점검반을 조직했으며, 9월 9일 행정안전부의 정부합동안전점검단(점검반장 : 행안부 박하용 서기관)과 협력해 진행한 공용버스터미널 집중 점검을 시작으로 특별 안전점검을 본격적으로 진행 중이다.

 

시는 9월 11일까지 11개소의 시설물 점검을 완료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소방시설, 피난․방화시설 유지․관리 등 소방안전관리 적정여부 △건축물 주요 구조부재의 균열, 누수 등 결함 발생 여부 △전기·가스시설 안전관리 및 작동상태 확인 △코로나19 대응 가이드라인 준수 여부 등이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직접 현장 개선하고, 현장조치가 어려운 경우에는 사업자에게 신속한 시정 조치를 통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시설물 위험요인을 철저히 제거하겠다”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시민 여러분께서도 개인 방역수칙을 반드시 지켜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가을 첫사과 ‘홍로’ 수확 한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