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바람직한 광고문화 정착’ 합동캠페인 전개

충북옥외광고협회충주시지부와 함동 옥외광고 발전 위해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10/06 [14:46]

충주시, ‘바람직한 광고문화 정착’ 합동캠페인 전개

충북옥외광고협회충주시지부와 함동 옥외광고 발전 위해

충주신문 | 입력 : 2020/10/06 [14:46]

 

 

충주시와 충북옥외광고협회충주시지부(지부장 장병섭)가 합동으로 바람직한 광고문화 정착을 위한 민관 합동캠페인을 벌였다.

 

이날 캠페인은 지난 5월부터 본격 시행 중인 옥외광고물 사전경유제 홍보와 불법광고물 근절을 위해 실시됐다.

 

옥외광고물 사전경유제는 음식점, 주점, 부동산 등 간판 설치가 필요한 영업의 인허가 신청 시 옥외광고물 담당 부서를 경유해 옥외광고물 허가·신고 절차와 표시 방법·수량 등에 대한 안내를 받을 수 있도록 연계하는 제도다.

 

이날 캠페인 현장에서는 임광아파트사거리를 비롯한 주요 사거리 가로수 등에 남아있는 나일론 끈을 제거하고 도로변의 불법 부착 현수막, 벽보, 전단 등 불법 유동광고물은 현장에서 즉시 철거했다.

 

또한, 즉시 정비가 어려운 입간판, 에어라이트 등에 대해서는 자진 철거를 계도했으며, 이에 불응하는 경우 추후 시정명령 등 관련법에 따라 행정 조치할 예정이다.

 

장병섭 지부장은 “바람직한 옥외광고 문화 정착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옥외광고협회 회원들의 자정 노력과 지속적인 관심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충주시 옥외광고문화 발전을 위해 광고협회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가을 첫사과 ‘홍로’ 수확 한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