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중앙탑공원 ‘포토존에서 사진 찰칵’

‘나는 웨딩카’, ‘우륵의 가야금’, ‘무지개 뜨는 러브레터’ 등 조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11/10 [14:29]

충주시 중앙탑공원 ‘포토존에서 사진 찰칵’

‘나는 웨딩카’, ‘우륵의 가야금’, ‘무지개 뜨는 러브레터’ 등 조성

충주신문 | 입력 : 2020/11/10 [14:29]

 

▲ '나는 웨딩카' 포토존  © 충주신문

▲ '우륵의 가야금' 포토존  © 충주신문

▲ '무지개 뜨는 러브레터' 포토존  © 충주신문

 

충주시 중앙탑공원 내 새로운 인생샷을 남길 수 있는 포토존이 조성됐다.

 

시는 수변 관광활성화를 위해 ‘나는 웨딩카’, ‘우륵의 가야금’, ‘무지개 뜨는 러브레터’등 3개의 조형물을 활용해 탄금호의 수려한 자연경관을 배경으로 가족과 연인이 함께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포토존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나는 웨딩카’는 ‘하늘을 나는 듯한 행복, 아름다운 웨딩은 사랑을 타고!’를 주제로 상부의 하트 풍선으로 하늘을 나는 웨딩카의 충만한 행복감을 동화적 상상력으로 표현해 소셜미디어 홍보가 될 수 있는 독창적인 웨딩 포토존으로 기획했다.

 

또한 ‘우륵의 가야금’으로 절경에서 가야금을 타는 우륵의 풍류와 낭만을 연출했으며, 세련된 전통성을 보여주는 포토존으로 세계적 관광지로서 외국인들에게도 추억이 되도록 한국적인 디자인을 담았다.

 

아울러 뒤편의 풍류문화관과도 잘 어울어져서 앞뒤로 훌륭한 경관을 담을 수 있다.

 

‘무지개 뜨는 러브레터’는 러브레터를 열면 행복의 무지개 우산이 사랑을 지켜준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펼치면 입체로 튀어나오는 팝업카드를 모티브로 하여 구상된 사랑의 포토존으로 카드 안에 들어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행복의 우산을 쓰고 추억을 남겨볼 수 있다.

 

시는 이번 창의적인 포토존 조성을 통해 공원을 찾는 방문객에게 색다른 재미를 제공하고 충주의 관광 이미지 제고는 물론 방문객의 시선을 끄는 볼거리를 제공해 중앙탑 공원이 ‘인생샷’명소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보고 있다.

 

시는 향후 포토존을 배경으로 한 ‘충주 관광 명소에서의 인생샷’을 주제로 관광 콘텐츠 공모전을 진행할 계획이다.

 

김기홍 관광과장은 “탄금호의 경관과 함께 새로운 포토존에서 추억을 많이 남기시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관광지에 볼거리, 즐길거리를 조성해 트렌디한 충주 관광의 면모를 보여주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호수와 풍경이 어우러진 중앙탑공원은 ‘사랑의 불시착’, ‘복수가 돌아왔다’ 등의 드라마 촬영지로 많이 알려져 있으며, 충주탑평리칠층석탑, 탄금호 무지개길, 중앙탑 의상대여소 입고놀까, 충주박물관과 술박물관 등이 위치해 있어 수변 산책 관광명소로도 각광 받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노은면 이레산업․해광산업, 마스크 5000장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