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농업인의 날 맞아 ‘가래떡 데이’ 행사 가져

한국쌀전업농충주시연합회 및 친환경연합회 가래떡 260박스 전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11/17 [10:40]

충주시, 농업인의 날 맞아 ‘가래떡 데이’ 행사 가져

한국쌀전업농충주시연합회 및 친환경연합회 가래떡 260박스 전달

충주신문 | 입력 : 2020/11/17 [10:40]

 

 

한국쌀전업농충주시연합회(회장 안창근) 및 친환경연합회 수도작연구회(회장 윤상인)는 11월 11일 농업인의 날을 맞아 ‘가래떡 데이’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우리 쌀 소비 활성화를 위해 우리 쌀로 만든 가래떡을 주고받자는 취지로 마련됐으며, 11월 11일의 모양이 긴 막대 모양의 가래떡을 4개 세워 놓은 모습에 착안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이날을 농업인의 날로 정했다.

 

두 단체는 농업인의 날을 알리고 충주 쌀 소비 촉진 홍보를 위해 이날 쌀 6가마(480kg) 분량의 떡을 준비해 충주시청을 비롯해 유관기관 등 총 100여 곳에 배부했다.

 

안창근 한국쌀전업농충주시연합회 회장은 “재배기술의 발달로 쌀 생산성이 향상되고, 쌀 소비량이 감소함에 따라 공급과잉이 발생하는 등 걱정이 농민들의 걱정이 많다”며, “행사를 통해 쌀 소비를 촉진하고, 벼 재배를 통해 우리의 식량주권을 계속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윤상인 친환경연합회 수도작 회장은 “가래떡 데이 행사를 통해 농업의 소중함을 알리고 농업인의 긍지와 자부심을 고취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지역에서 생산된 우리 쌀을 적극적으로 애용하여 농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눠 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노은면 이레산업․해광산업, 마스크 5000장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