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남산초 주변 범죄예방 환경개선 준공

사업비 2800만원 들여 주택가 골목길 벽화로 새단장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11/20 [10:45]

충주시 남산초 주변 범죄예방 환경개선 준공

사업비 2800만원 들여 주택가 골목길 벽화로 새단장

충주신문 | 입력 : 2020/11/20 [10:45]

 

 

충주시는 법무부 법사랑위원충주지역연합회(회장 석종호) 주관으로 11월 17일 충주시 거룡3길(남산초교 주변) 일원에서 범죄예방 환경개선디자인사업(CPTED)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 청주지방검찰청충주지청 임용규 지청장, 김민아 부장검사, 석종호 법사랑위원충주지역연합회 회장, 지역 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충주시가 후원하고 법사랑위원충주지역연합회가 주관해 지난 2017년부터 진행 중인 범죄예방 환경디자인(셉테드) 사업은 범죄를 일으킬 수 있는 잠재적 요인을 제거 및 최소화해 범죄가 예방되는 환경을 조성하는 기법으로 실제 범죄예방에 큰 효과를 보고 있다.

 

이번 개선사업은 충주시 남산초교 주변 주택가 골목 약 660m로 주택이 밀집해 좁고 복잡한 골목에서 밤 늦은 시간까지 청소년들의 비행 행위와 범죄 발생이 우려되던 장소이다.

 

이에 충주시는 해당 지역을 범죄취약지역으로 선정해 범죄예방 설계에 나섰으며 사업비 총 2,800만 원을 들여 예전 맑은 물이 흐르던 사천개와 충주청정도시를 주제로 한 벽화 및 담장 도색 작업을 진행했다.

 

특히, 어두운 골목 사각지대에 무궁화와 충주를 상징하는 수달이 사과를 안고 있는 그림 등 밝은 느낌의 벽화를 그려 새로운 공간, 다시 오고 싶은 골목길로 변화시켜 지역주민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환경개선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용산동 지역주민들의 주거환경개선은 물론 각종 범죄로부터 안전한 생활환경이 조성돼 범죄 발생률이 크게 감소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노은면 이레산업․해광산업, 마스크 5000장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