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펠라타어린이집, 고사리손 이웃돕기 성금 전달

1년간 원아들의 사회적 학습으로 만든 모금액, 코로나로 힘든 친구 위해 기탁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1/12/23 [11:00]

충주시 펠라타어린이집, 고사리손 이웃돕기 성금 전달

1년간 원아들의 사회적 학습으로 만든 모금액, 코로나로 힘든 친구 위해 기탁

충주신문 | 입력 : 2021/12/23 [11:00]

 

 

충주시 펠라타어린이집(원장 이재남)이 12월 15일 사회정서 학습의 일환으로 운영한 나눔장터 운영 수입을 코로나로 힘든 친구를 위해 써달라고 전달해 감동을 전하고 있다.

 

펠라타어린이집은 핀란드어로 놀이를 뜻하는 ‘펠라타’라는 이름 그대로 학습을 놀이처럼 유아들이 쉽게 받아들일 수 있게 1년간 사회정서 학습인 나눔장터를 진행해 왔다.

 

학습에 참여한 유아 19명은 나눔장터 활동을 통해 마련한 수입금 20만 원을 코로나로 인해 힘든 친구들을 위해 사용하고 싶다며 용산동행정복지센터(동장 조수정)에 기탁했다.

 

전달된 성금은 충북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역 내 취약아동들을 지원하는 데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재남 원장님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모두 힘든 코로나 시기에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용기 있게 전달하는 것도 아이들에게 좋은 경험이자 살아있는 교육”이라며 “친구들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보여준 아이들이 자랑스럽다”고 원생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조수정 용산동장은 “어린 시절부터 이웃의 어려움을 덜어주고, 따뜻한 마음을 전하는 아이들이 대견하다”며 “멋진 가르침을 주신 펠레타어린이집 원장님과 선생님께도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펠라타어린이집은 지난 2월에도 이웃돕기성금을 기탁한 바 있으며, 유아들의 나눔실천 교육에도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는 등 교육기관의 모범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중앙탑면농가주부회, 저소득층 위한 김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