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철관 충주공장 임직원, 급여 끝전 모아 나눔 실천

임직원 170여명, 400만원 기탁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2/01/14 [11:10]

동양철관 충주공장 임직원, 급여 끝전 모아 나눔 실천

임직원 170여명, 400만원 기탁

충주신문 | 입력 : 2022/01/14 [11:10]

 



 

충주시는 동양철관 충주공장(공장장 윤상호)에서 지역 내 취약계층을 돕고자 하는 임직원들의 정성을 모아 성금을 기탁했다고 13일 밝혔다.

 

동양철관은 KBI 그룹 계열 대구경 강관 종합전문기업으로서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로서 활기찬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충주의 든든한 대들보 역할을 해주고 있다.

 

동양철관 충주공장 임직원들은 매월 급여의 우수리를 모아 이웃을 돕는 ‘급여 끝전 모아 나눔 실천’ 캠페인을 통해 지난해 400만 원의 성금을 마련해 전달하게 됐다고 밝혔다.

 

동양철관은 지난 2014년부터 총 8회에 걸쳐 ‘급여 끝전 모아 나눔 실천’ 캠페인을 진행해 오며 지역 내 복지재단 및 사회복지기관 등을 후원해 오고 있다.

 

이날 기탁한 성금은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돼 사랑의 온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충주시에 거주하는 사회적 취약계층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윤상호 공장장은 “직원들이 허투루 쓸 수 있는 급여 끝전이지만 사랑을 더해 모으면 이웃들을 위한 희망의 불씨가 될 수 있다”며 “비록 큰 금액은 아니지만, 임직원 모두가 자발적으로 참여한 만큼 함께 사는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양철관은 충주에서 2015년 아이들세상 지역아동센터 250만 원 기탁, 2018년 충주종합사회복지관 300만 원 기탁, 2020년 이웃돕기 성금 360만 원을 후원 등 이웃과 더불어 사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중앙탑면농가주부회, 저소득층 위한 김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