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경노 광복회 충북북부연합지회장, 국무총리 표창 수여

광복회 회원들의 복지 증진 및 예우 분위기 확산에 기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6/28 [13:08]

윤경노 광복회 충북북부연합지회장, 국무총리 표창 수여

광복회 회원들의 복지 증진 및 예우 분위기 확산에 기여

충주신문 | 입력 : 2019/06/28 [13:08]

▲ 윤경노 광복회 충북북부연합지회장     © 충주신문

광복회 충북북부연합지회 윤경노 지회장(남, 74세)이 모범 국가보훈대상자로 선정돼 6월 26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2019년 호국보훈의 달 정부포상식’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윤경노 지회장은 2007년 7월 광복회 충북북부연합지회를 설립해 현재까지 지회장으로 활동하며 광복회 회원들의 복지증진과 독립유공자 예우 분위기 확산을 위해 노력해 왔다.

 

또한 충주 항일독립운동역사관 건립, 독립유공자 공적비 등 기념비 건립사업을 추진하였으며, 독립만세 운동을 재현하는 신니면민 만세운동 기념행사, 독립운동 유적지 순례 사업 등 다양한 기념사업을 실시해 호국정신 함양에 힘쓰고 있다.

 

이날 표창을 받은 윤경노 지회장은 “국민으로서 나라사랑의 정신을 실천한 것에 대해 인정을 받은 것 같아 기쁘고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호국과 애국의 정신을 널리 알리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엄정면주민자치위원회, 원곡천 환경정화활동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