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외국인 대상’ 쓰레기 분리배출 어렵지 않아요!

200여명의 외국인에게 생활쓰레기 바른 배출 홍보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8/09 [16:12]

충주시, ‘외국인 대상’ 쓰레기 분리배출 어렵지 않아요!

200여명의 외국인에게 생활쓰레기 바른 배출 홍보

충주신문 | 입력 : 2019/08/09 [16:12]

 

 

충주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심재석)가 충주에 거주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쓰레기 분리배출 홍보활동을 펼치며 쓰레기 무단투기 근절에 나섰다.

 

현재 충주에 거주하고 있는 외국인은 충주시 전체 인구의 2.5%로 의사소통 등 일상생활엔 어려움이 없지만 쓰레기 배출과 관련한 정보를 접하지 못해 생활·문화 차이로 인해 발생하는 생활쓰레기 무단투기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충주시는 지난 2월 충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외국인 대상으로 생활쓰레기 분리배출에 대한 교육 및 홍보에 집중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센터는 현재까지 9회에 걸쳐 200여명의 결혼이주민과 다문화가정, 외국인노동자들에게 생활쓰레기의 바른 배출, 재활용품의 분리배출, 음식물쓰레기의 바른 배출 요령 등의 교육을 실시해왔다.

 

교육은 동영상으로 제작된 자료를 활용해 외국인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게 진행하고, 대표적인 쓰레기 종류와 종량제봉투 실물을 직접 보고 인지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효과를 높였다.

 

특히, 교육에 참여한 외국인들은 생활쓰레기 분리배출 경험들을 서로 공유하고 토론하면서 문화차이로 인해 미처 인지하지 못했던 부분들을 알 게 되었다며 매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유병남 자원순환과장은 “충주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이 점점 늘어나면서 생활쓰레기 적정배출에 대한 교육 및 홍보가 매우 중요하다”며, “생활폐기물의 올바른 배출에 따른 교육을 통해 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이 깨끗하고 쾌적한 충주시 만들기에 동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엄정면주민자치위원회, 원곡천 환경정화활동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