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소방서, 화재감지기 통해 화재 및 인명피해 막아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1/05/28 [10:51]

충주소방서, 화재감지기 통해 화재 및 인명피해 막아

충주신문 | 입력 : 2021/05/28 [10:51]

 

 

충주소방서(서장 이정구)가 5월 25일 안림LH천년나무 1단지 아파트 한 세대의 보일러실에서 화재가 발생됐으나, 화재경보기가 초기에 울려 인명과 재산피해를 사전에 막을 수 있었다고 전했다.

 

신고자는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업무를 보고 있는데 발신기의 경보음을 듣고 확인해 보니 베란다에서 화염과 연기를 발견하고 119에 신고했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베란다 내부로 진입했고 소화기 및 옥내소화전을 통해 화재를 완전 진압했다.

 

화재 진화 후 집안 창문을 모두 열어 환기 시키고 도시가스 관계자, 경찰, 교현안림동사무소 직원 등 상황파악과 뒷수습을 실시했다.

 

충주소방서 관계자는 “이웃 주민의 빠른 대처가 없었으면 자칫 큰불로 이어질 아찔한 사고였다”며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의 중요성을 알려주는 사례이며 가정의 안전과 행복을 지킬 수 있도록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에 적극 동참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자총충주시지회 청년회, 코로나19 방역 봉사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