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사과 5.4톤, 미국 수출길 올라

LA내 한인마켓에서 판매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4/01/18 [14:11]

충주사과 5.4톤, 미국 수출길 올라

LA내 한인마켓에서 판매

충주신문 | 입력 : 2024/01/18 [14:11]

 



충주사과의 2024년 미국 공략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충북원예농협의 2023년산 충주사과 5.4톤(수출금액 27,728,000원)이 미국 수출 길에 올랐다.

 

이번에 수출되는 사과는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내 한인마켓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충주사과는 지난 2011년 수출시작으로 꾸준히 사랑받는 명품 과일로서 미국인의 식탁에 오르고 있다.

 

특히, 충주거점산지유통센터는 수출용 사과 생산을 위해 100% 계약재배를 하고 있다.

 

시는 철저한 농가 지도 교육 및 최신식 선별 시설과 훈증시설을 갖추는 등 고품질 사과 생산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시는 올해 우박 및 냉해 등 기상악화로 어려움을 겪는 사과 농가에 활력을 더하고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고자 미국 수출 10톤을 목표로 정하고 수출을 진행한다.

 

김광수 농정국장은 “기상악화로 인한 작황 불량에도 미국시장의 판로를 확고하게 지켜준 농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충주사과 수출확대를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충주시 중앙탑면직능단체, 환경 정비
1/9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