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직능단체, 무더위에도 지속되는 이웃사랑

교현안림동, 금가면, 노은면, 목행용탄동, 소태면, 호암직동 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4/06/24 [21:23]

충주시 직능단체, 무더위에도 지속되는 이웃사랑

교현안림동, 금가면, 노은면, 목행용탄동, 소태면, 호암직동 등

충주신문 | 입력 : 2024/06/24 [21:23]

 

충주시 직능단체가 무더위에도 보여준 이웃사랑 실천으로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교현안림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임덕진)는 관내 한부모 초등학생 10가구를 대상으로 매달 가정방문을 통해 아이들을 만나고 아이들에게 필요한 선물을 전달해주는 ‘우리동네 아이들 돌봄 사업’을 추진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충주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인 금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진광주)는 20일 관내 주민을 위한 ‘즐거운 내 손 내 빵 만들기’ 체험을 숭덕꿈터에서 실시하였다.

 

지난 5월 마을 복지사업인 제빵 체험을 처음 실시한 금가면 지사협은 이날 평소 새로운 활동을 접하기 어려운 관내 어르신 및 장애인 주민 10명에게 소보루빵과 마들렌을 직접 만들어보는 뜻깊은 시간을 선사했다.

 

 

노은면향기누리봉사회(회장 임순분)는 20일 이른 무더위로 지쳐있을 관내 홀몸 어르신 및 저소득 30가구에 삼계탕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충주시 목행용탄동 새마을남여협의회(회장 정성래, 부녀회장 김외순)는 20일 목행동 남한강변 텃밭에서 지난 2023년 11월부터 회원들이 직접 키운 양파를 수확하여 홀몸노인, 저소득 가구 등 소외계층에게 전달했다.

 

이날 새마을남여협의회 회원 21명은 10kg 망 300개 분량의 양파를 수확해 관내 경로당 및 취약계층의 집에 직접 방문하여 전달했다.

 

소태면 향기누리봉사회(회장 정난채)는 20일 독거노인 등 35가구에 따뜻한 삼계탕과 밑반찬을 직접 배달하며 안부를 묻고 말벗이 돼주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날 명진개발 대표인 박창수 소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이웃돕기 성금 300만 원을 소태면행정복지센터(면장 최은숙)에 기부했다.

 

 

호암직동 안순환 통장은 이른 무더위로 지친 취약계층을 위한 인견 바지를 직접 만들어 저소득층 독거노인 50가구에 기부했다.

 

이번 인견바지 기부는 평소 안 통장이 자원재활용을 위해 병, 캔 등을 판매한 수익금 30만 원으로 인견 원단을 구입하여 바지 50장을 직접 제작했으며, 나머지 판매 수익금 7만 4천 6백 9십원은 성금으로 기탁했다.

 

시 관계자는 “무더위에 취약계층을 위해 솔선수범해주시는 직능단체에 감사드린다”며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충주시의회 김낙우 의장, 전직 의장단과 오찬 간담회
1/12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