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충주호에 민물 대표어종 쏘가리 치어방류

어족자원 증식으로 어업인 소득증대 기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4/07/08 [10:40]

충주시, 충주호에 민물 대표어종 쏘가리 치어방류

어족자원 증식으로 어업인 소득증대 기여

충주신문 | 입력 : 2024/07/08 [10:40]



 

충주시는 7월 3일 수산자원 증식 및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사업비 3천만 원을 들여 쏘가리 치어 1만 5000마리를 충주호에 방류했다.

 

행사는 지역주민, 어업인 등 10여 명이 함께한 가운데 진행됐다.

 

쏘가리는 담수에 서식하는 농어과 어류의 대표 어종으로 동작이 매우 민첩하고 지느러미에 독가시가 있어 우리나라 하천의 최상위 포식자로 알려져 있으며, 산란기는 5월과 6월로 여울이 있는 자갈에 산란하는 습성을 가지고 있다.

 

쏘가리는 매운탕과 회로 주로 소비되며 민물장어 다음으로 고가로 판매되기 때문에 어민들에게 고소득을 안겨주는 효자 물고기이다.

 

시 관계자는 “7월부터 9월말까지 대농갱이 6만 마리, 토종붕어 40만 마리, 대륙송사리 1만2000마리, 버들붕어 2000마리, 다슬기 100만 패를 충주호, 탄금호, 남한강, 관내 소류지에 방류할 계획”이라며 “치어방류를 통하여 수중 생태계 회복과 내수면 어족자원 증식으로 어업인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충주시의회 김낙우 의장, 전직 의장단과 오찬 간담회
1/12
광고
광고
광고